HOME > 자원관 소개 > 자원관 소식 > 보도자료 화면인쇄
보도자료
보도자료 내용 보기
제목 국립생물자원관, 체험형 콘텐츠로 봄맞이 새 단장
작성자 전시교육과 날짜 2017-04-03

자생생물의 생태를 증강현실, 동작인식 게임 등으로 체험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관장 백운석) 봄을 맞이하여 상설 전시관의 어린이 체험학습실과 생태계 디오라마를 새롭게 단장하여 선보인다.

생태계 디오라마: 파노라마 배경 앞에 지형모형과 생물표본을 설치하여 배경과 모형이 연결된 하나의 장면으로 만든

어린이 체험학습실은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춰 생물 체험을 있는 곳이며, 기존의 노후한 수조 등을 철거하고 증강현실(AR) 동작인식 기법 등을 활용한 체험 코너를 새로 도입했다.

새로 도입된 체험 코너 '사라진 한국표범을 다시 만나요' 대형 화면 안에 관람객과 표범이 함께 등장하여 표범이 관람객의 행동에 반응하는 증강현실 기법으로 선보인다.

철새체험 코너인 '아름다운 비행'에서는 서울 한강에서 러시아까지 이동하는 청둥오리, 흰죽지의 여정을 따라 관람객이 새처럼 날갯짓해보는 동작인식 게임으로 즐길 있다.

한반도의 생태계를 보여주는 2전시실에는 우리나라 중부지역의 강과 습지의 생태계를 보여주는 디오라마를 리모델링했다.

꺽지, 모래무지, 황쏘가리 등의 민물고기와 호반새, 큰기러기, 고라니와 같은 물가에 서식하는 새들의 모습을 생태특성에 맞게 재현했다.

함께 선보이는 증강현실(AR) 생태도감은 다양한 하천 생물들을 도감과 생물 애니메이션으로 설명한다.

제주도 난대림 생태계인 곶자왈을 재현한 곶자왈생태관에서는 제주도의 다양한 꽃과 나무에 대한 상세한 정보를 스마트폰으로 확인할 있도록 했다.

스마트폰 앱을 통해 팻말에 붙은 정보무늬(QR코드) 스캔하면, 국립생물자원관에서 운영하는 '한반도의 생물다양성' 모바일 누리집(http://species.nibr.go.kr) 연결되어 생물의 정확한 이름, 형태, 분포, 생태 등의 정보를 확인할 있다.

또한 꾀꼬리, 숲새, 쇠유리새 봄철 제주도에서 만날 있는 새들의 실제 울음소리를 전시관 곳곳의 스피커에서 재생하여 곶자왈생태관을 공감각적으로 체험할 있도록 했다.

백운석 국립생물자원관장은개관 10주년을 맞아 다양한 행사와 볼거리를 준비하고 있다, “국가생물다양성 연구기관이라는 성격을 보여줄 있도록 가족, 학생 다양한 관람객들의 눈높이에 맞는 차별화된 콘텐츠를 선보일 이라고 말했다.

붙임 1. 어린이 체험학습실 사진.
2.
2전시실 디오라마 사진.
3.
질의응답.
4.
전문용어 설명. .

첨부파일
첨부파일 및 첨부이미지 섬네일

첨부파일  국립생물자원관_체험형_콘텐츠로_봄맞이_새_단장(4.3).hwp

SNS 공유하기 KAKAO BAND 페이스북 트위터
이전글,다음글 리스트
다음글 서해5도 어린이, 생물다양성 전문가 꿈 키운다
이전글 정보무늬 QR코드로 식물정보 쉽게 찾는다
목록

문의사항

  • 담당부서 : 전시교육과
  • 연락처 : 032-590-7156

바로가기

  1. 글자크기 확대
  2. 글자크기 축소
  3. 글자크기 초기화
  • 찾아오시는 길찾아오시는 길
  • 직원검색직원검색
  • 예약·신청안내예약·신청안내
  • 온라인 전시관 바로가기온라인 전시관 바로가기
  • 한반도의 생물자원한반도의 생물자원
  • 생물다양성 도서관생물다양성 도서관
  • 블로그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