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자원관 소개 > 자원관 소식 > 보도자료 화면인쇄
보도자료
보도자료 내용 보기
제목 나고야의정서 대응방안 모색을 위한 ABS 포럼 개최
작성자 유전자원정보관리센터 날짜 2018-04-19

▷ 국립생물자원관, 바이오산업계의 나고야의정서 대응 방안 모색을 위한 '제21차 한국 ABS 포럼' 개최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은 4월 18일 일산 킨텍스에서 '나고야의정서 상 유전자원 이용의 범위 및 대응 방안'을 주제로 제21차 한국 '유전자원의 접근 및 이익 공유(이하 ABS)' 포럼을 개최한다.
※ABS: 유전자원의 접근 및 이익 공유(Access to genetic resources and Benefit Sharing)우리나라에서는 '17년 8월 17일부터 나고야의정서가 발효됨에 따라 타 국가의 유전자원을 이용하여 상품 등을 개발하려는 업체 등은 유전자원 제공국가와 이익을 공유하는 등의 나고야의정서의 규정을 적용받게 됨

이번 포럼은 나고야의정서에서 규정하고 있는 '유전자원의 접근·이용 및 이익 공유'와 관련하여 국내 대응 방안과 해외동향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ABS 포럼에서는 오선영 숭실대학교 교수, 허인 한국지식재산연구원 연구위원 등의 전문가들이 나고야의정서에서 규정하고 있는 '유전자원 이용'의 개념 및 적용 범위와 최근 유럽 주요 국가들의 대응 동향 및 ABS 적용 사례들에 대해 발표한다.

패널토론에서는 한국 ABS 포럼 최원목 회장이 좌장을 맡고 홍성빈 바이오믹스 대표, 정진석 동아에스티 수석, 김순웅 정진특허 대표 등 3명이 나고야의정서에 규정된 해외 유전자원 이용과 관련하여 우리나라 바이오산업계의 입장을 소개하고, 향후 대응 방향 및 정부에 바라는 점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국립생물자원관 유전자원정보관리센터는 이번 포럼에서 논의된 전문가 및 업계 의견을 반영하여 향후 ABS 대응 및 지원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서민환 국립생물자원관 생물자원연구부장은 "국립생물자원관은 '유전자원의 이용'에 대한 국내 바이오업계의 어려움을 파악하고 국내 기업이 '유전자원의 접근 및 이익공유 의무'를 준수하는 데에 차질이 없도록 실질적인 지원책을 준비하겠다"라고 밝혔다.

붙임 1. '제21차 한국 ABS 포럼' 개요.
2. 포럼 개최 장소.
3. 질의응답.
4. 전문용어 설명. 끝.

첨부파일
첨부파일 및 첨부이미지 섬네일

첨부파일  나고야의정서_대응방안_모색을_위한_ABS_포럼_개최(4.18).hwp

SNS 공유하기 KAKAO BAND 페이스북 트위터
이전글,다음글 리스트
다음글 국립생물자원관, 바이오산업계와 나고야의정서 공동 대응
이전글 국립생물자원관, 국군교도소에 희망의 꽃 피운다
목록

문의사항

  • 담당부서 : 전시교육과
  • 연락처 : 032-590-7000

바로가기

  1. 글자크기 확대
  2. 글자크기 축소
  3. 글자크기 초기화
  • 찾아오시는 길찾아오시는 길
  • 직원검색직원검색
  • 예약·신청안내예약·신청안내
  • 온라인 전시관 바로가기온라인 전시관 바로가기
  • 한반도의 생물자원한반도의 생물자원
  • 생물다양성 도서관생물다양성 도서관
  • 블로그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