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자원관 소개 > 자원관 소식 > 보도자료 화면인쇄
보도자료
보도자료 내용 보기
제목 생물도 체험하고 '여름 쉼·놀이·터'에서 시원하게 보내고
작성자 전시교육과 날짜 2017-08-07

 

▷ 국립생물자원관, 8월 7일부터 전시관에서 '여름 쉼·놀이·터' 운영

▷ 가족이 함께 즐기는 '책마루', '낙서놀이터', '여름소리 쉼터', '맑은 공기 쉼터' 등 체험거리 풍성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관장 백운석)은 8월 7일부터 9월 말까지 인천 서구 국립생물자원관 전시관 내에서 폭염에 지친 관람객을 위한 '여름 쉼·놀이·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여름 쉼·놀이·터'는 '책마루', '여름소리 쉼터', '낙서놀이터', '맑은 공기 쉼터'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무료로 체험할 수 있다.

'책마루'에서는 '환경부 선정 우수환경도서' 가운데 생물 관련 어린이 도서를 따로 모아 소개하며, 자유롭게 책을 읽을 수 있는 공간도 마련됐다.

※ 환경부에서는 1993년부터 2년에 한 번씩 환경관련 내용을 담은 도서를 대상으로 공모를 통해 '우수환경도서'를 선정

'여름소리 쉼터'는 여름철 우리나라 곳곳에서 들리는 새소리, 곤충소리, 빗소리 등을 들으며 쉬는 공간으로, 국립생물자원관의 '한국 자생생물 소리도감'에 수록된 다양한 생물의 소리를 체험할 수 있다.

※ '한국 자생생물 소리도감'은 한반도에 자생하는 새, 곤충, 개구리, 박쥐 등의 울음소리를 의미별로 녹음하고 분석하여 수록한 책자와 음반으로 2008년부터 2014년까지 총 5권이 발간

실내온실 곶자왈생태관에 마련된 '맑은 공기 쉼터'에서는 마삭줄, 산호수 등 우리나라 토종 공기정화 식물을 소개한다.

'낙서놀이터'에서는 미래상상, 생물그리기 등 매주 달라지는 주제에 대해 마음껏 그림을 그리고 낙서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다.

한편, 전시관 2층 로비에서는 환경부가 후원한 '2017년 신한환경사진공모전' 수상작 30점이 8월 27일까지 전시된다.

'신한환경사진공모전'은 1994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으며, 아름다운 동·식물을 주제로 한 수준 높은 사진들이 출품된다.

백운석 국립생물자원관장은 “올해는 국립생물자원관이 개관한지 10주년이 되는 해”라며, “전시관을 찾는 어린이와 가족들 모두 무더위를 날리고 즐겁게 생물다양성을 체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붙임 1. 전시관 사진.
2. 질의응답. 끝.

첨부파일
첨부파일 및 첨부이미지 섬네일

첨부파일  생물도_체엄하고_여름_쉼놀이터에서_시원하게_보내고(8.7).hwp

SNS 공유하기 KAKAO BAND 페이스북 트위터
이전글,다음글 리스트
다음글 우리 생물 찾기 가속화…자생생물 발굴 성과보고회 개최
이전글 한-캄보디아 생물다양성 공동연구 성과, 나눔과 확산의 장으로
목록

문의사항

  • 담당부서 : 전시교육과
  • 연락처 : 032-590-7156

바로가기

  1. 글자크기 확대
  2. 글자크기 축소
  3. 글자크기 초기화
  • 찾아오시는 길찾아오시는 길
  • 직원검색직원검색
  • 예약·신청안내예약·신청안내
  • 온라인 전시관 바로가기온라인 전시관 바로가기
  • 한반도의 생물자원한반도의 생물자원
  • 생물다양성 도서관생물다양성 도서관
  • 블로그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