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자원관 소개 > 자원관 소식 > 보도자료 화면인쇄
보도자료
보도자료 내용 보기
제목 철새 이동경로를 한눈에…철새정보시스템 공개
작성자 식물자원과 날짜 2017-10-10

▷ 국립생물자원관, 철새 이동경로와 지리정보를 연계한 철새정보시스템 공개

▷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철새 정보 제공으로 철새보호와 서식지 관리 정책 강화 기대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관장 백운석)은 우리나라에 도래하는 주요 철새의 현황과 이동경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철새정보시스템(http://species.nibr.go.kr/bird)'을 10월 10일부터 공개한다고 밝혔다.

'철새정보시스템'은 국립생물자원관이 1999년부터 2017년까지 겨울철 조류 동시센서스를 통해 확보한 철새의 도래 현황 자료 약 200만 건과 2017년까지 위치추적기를 통해 확인한 철새 이동경로 정보 약 20만 건을 지리정보시스템 위에 시각화하여 보여준다.

※ 지리정보시스템: 지표 공간상의 모든 요소를 속성정보(공간의 특징 요소)와 함께 저장, 분석 및 관리하는 시스템을 말함

'철새정보시스템'을 이용하면 종별, 지역별, 위치추적기별 검색을 통해 철새의 분포, 도래시기 및 이동경로 정보를 지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지도에서 다양한 지리정보 분석 도구를 이용하여 철새 도래 지점 간의 거리, 철새 분포 면적 및 반경을 간편하게 계산할 수 있으며, 철새 분포에 대한 연별 수치 변화를 종별, 지역별로 그래프 형태로 볼 수 있다.

또한, 철새의 이동경로를 공유하는 중국, 러시아, 몽골 등의 국가와 국제공동연구를 통해 확보한 철새 정보는 물론, '동아시아-대양주 철새이동경로 파트너십(EAAFP)' 등 전문가 네트워크를 활용한 철새 관련 최신정보와 연구동향도 제공한다.

국립생물자원관은 이번 철새정보시스템을 통해 겨울 철새들이 본격적으로 도래하는 10월 중순부터 3월 말까지 철새 분포와 이동현황에 대한 조사 및 분석결과를 집중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철새정보시스템 정보를 국립환경과학원, 농림축산검역본부 등 관계 기관과 공유하여 조류인플루엔자(AI) 예찰 강화와 같은 철새 관리정책을 지원하고, 철새 탐조관광 증진 및 교육에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백운석 국립생물자원관장은 “앞으로도 빅데이터 기반의 국내외 철새정보를 지속적으로 구축하고 제공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체계적인 철새 서식지 보호 및 관리 정책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붙임 1. 철새정보시스템 소개.
2. 질의응답.
3. 전문용어 설명. 끝.

첨부파일
첨부파일 및 첨부이미지 섬네일

첨부파일  철새_이동경로를_한눈에_철새정보시스템_공개(10.10).hwp

SNS 공유하기 KAKAO BAND 페이스북 트위터
이전글,다음글 리스트
다음글 천연 모기퇴치제 비자나무…조상들의 지혜를 찾아서
이전글 국명 없는 곤충, 한글날 맞아 우리말 이름 얻는다
목록

문의사항

  • 담당부서 : 전시교육과
  • 연락처 : 032-590-7156

바로가기

  1. 글자크기 확대
  2. 글자크기 축소
  3. 글자크기 초기화
  • 찾아오시는 길찾아오시는 길
  • 직원검색직원검색
  • 예약·신청안내예약·신청안내
  • 온라인 전시관 바로가기온라인 전시관 바로가기
  • 한반도의 생물자원한반도의 생물자원
  • 생물다양성 도서관생물다양성 도서관
  • 블로그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