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자원관 소개 > 자원관 소식 > 보도자료 화면인쇄
보도자료
보도자료 내용 보기
제목 국립생물자원관, 국군교도소에 희망의 꽃 피운다
작성자 유용자원활용과 날짜 2018-04-02

 

▷ 자생식물 종자 제공과 원예교육으로 수용자의 재활 의욕 고취

▷ 국군교도소, 영월교도소 등 5개 수용시설에 자생식물 종자 17종 보급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은 국군교도소(소장 채왕식)와 3월 30일 오후 1시 경기도 이천시 국군교도소에서 태안원추리 등 자생식물 종자 파종행사를 개최하며, 2018년 '자생식물 복원 파트너십' 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자생식물 복원 파트너십' 사업은 수용자들이 교도소와 소년원 내에서 자생식물을 재배하여 국가 생물자원 보존과 활용을 위해 씨앗(종자)을 수확하는 사업이다.

※ 2012년 환경부-법무부 업무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법무부(서울소년원, 청주소년원, 광주소년원, 영월교도소, 순천교도소), 국방부(국군교도소)와 공동으로 자생식물 60여종 25만 개체를 생산 및 보급

올해에는 3월 30일부터 12월 31일까지 국군교도소, 영월 및 순천 교도소 , 청주 및 광주 소년원 등 총 5곳의 수용시설에서 자생식물 17종, 5만 개체를 증식할 계획이다.

국립생물자원관은 태안원추리 등 우리나라 고유식물과 참나리 등 관상 가치가 높은 식물의 종자를 수용시설 측에 제공하고, 주기적으로 원예교육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자생식물 복원 파트너십'에 참여하는 국군교도소는 지난 2013년부터 자생식물 증식 사업에 참여하여 지금까지 섬초롱꽃 등 20종, 7만 개체를 생산했으며, 올해 생산 목표는 6종, 2만 개체이다.

수용자들이 직접 재배한 자생식물은 다시 씨앗으로 수확돼 수용시설 인근 학교와 보육원 등에 보급되거나, 환경부 국가야생식물종자은행에 보관돼 교육과 연구를 목적으로 외부에 분양할 수 있는 소재로 활용될 예정이다.

채왕식 국군교도소장은 "수용자들이 자생식물의 씨앗을 싹틔워 정성들여 식물을 키우는 과정을 통해 삭막한 수용시설의 분위기가 개선될 뿐 아니라 수용자들 또한 보람과 성취감을 느낀다"라고 전했다.

최종원 국립생물자원관 생물자원활용부장은 "수용자들이 원예활동을 통해 자연과 생명의 소중함을 직접 경험하고 국가사업에 작은 기여를 한다는 만족감도 갖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붙임 1. 국군교도소 자생식물 증식 대상종 목록.
2. 질의응답.
3. 전문용어 설명. 끝.

첨부파일
첨부파일 및 첨부이미지 섬네일

첨부파일  국립생물자원관_국군교도소에_희망의_꽃_피운다(3.30).hwp

SNS 공유하기 KAKAO BAND 페이스북 트위터
이전글,다음글 리스트
다음글 나고야의정서 대응방안 모색을 위한 ABS 포럼 개최
이전글 국립생물자원관 서포터즈 출범…생물자원 알리미 역할 톡톡
목록

문의사항

  • 담당부서 : 전시교육과
  • 연락처 : 032-590-7000

바로가기

  1. 글자크기 확대
  2. 글자크기 축소
  3. 글자크기 초기화
  • 찾아오시는 길찾아오시는 길
  • 직원검색직원검색
  • 예약·신청안내예약·신청안내
  • 온라인 전시관 바로가기온라인 전시관 바로가기
  • 한반도의 생물자원한반도의 생물자원
  • 생물다양성 도서관생물다양성 도서관
  • 블로그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