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자원관 소개 > 자원관 소식 > 보도자료 화면인쇄
보도자료
보도자료 내용 보기
제목 국립생물자원관, 생물다양성 정보 활용 워크숍 개최
작성자 식물자원과 날짜 2018-12-11

 

▷ 생물자원 분포정보와 유전정보 등 다양한 생물다양성 정보 분석· 활용·연구 기법 논의

▷ 우리나라 생물다양성 분야 빅데이터 정보 제공 및 연구 활성화 기반 다져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은 국공립 및 민간 생물다양성 관리기관의 연구자와 생물다양성정보 활용 연구에 관심이 있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생물다양성 정보 분석·활용·연구 워크숍'을 12월 7일 인천 서구 국립생물자원관 전시교육동에서 개최한다.

이번 워크숍은 '유전정보 및 생물위치정보를 활용한 정보수집·분석·연구기법'을 주제로, 생물의 분포 정보 및 디엔에이(DNA)바코드 정보를 활용한 생물다양성 분석·연구 능력을 기르기 위해 마련됐다.
DNA바코드: 종마다 다르게 나타나는 유전자 정보인 아데닌(A), 티민(T), 구아닌(G), 사이토신(C)의 4가지 염기서열을 4진법으로 구성한 일종의 유전자 신분증

이번 워크숍은 'DNA바코드 활용 및 분석 연구 사례', '생물표본 위치 및 유전 정보 수집·분석 방법', '생물다양성 평가 지표 분석 및 활용 방법' 등 3가지 주제로 진행된다.

최성호 국립생물자원관 연구사가 유전정보를 이용한 공간 분석 연구 활용 사례와 생물다양성 정책 결정 및 환경영향평가 연구 등에 적용 가능한 생물다양성 평가 지표 분석 및 활용 연구 방법을 소개한다.
참가자들은 생물표본 위치정보 및 유전 정보를 이용한 생물다양성 지표 분석 및 연구 방법을 직접 실습하고, 국내 생물다양성 연구의 활성화를 위해 의견을 듣고 논의하는 자리도 갖는다.

아울러, 참가자들이 향후에도 생물다양성정보를 이용하여 개별 응용 연구가 가능하도록 프로그래밍 언어인 파이션 교육도 이뤄진다.

한편, 국립생물자원관은 표본·소재, 생물종 소리·동영상, 전통지식 등 300만 건 이상의 생물다양성 정보를 보유하고 있으며 2017년부터 '한반도의 생물다양성' 시스템(http://species.nibr.go.kr)을 통해 관련 정보를 공개하고 있다.

지난 10월부터는 생물표본 채집 위치를 토대로 자생생물 분포정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생물지리정보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이병윤 국립생물자원관 생물자원연구부장은 "생물다양성 정보가 널리 활용되어 생물다양성 정책 수립 및 연구 발전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며, "국립생물자원관은 국내 생물다양성 연구를 발전시키기 위해 빅데이터 기반 정보 관리 역량을 강화하겠다"라고 밝혔다.

붙임 1. 생물다양성정보 분석·활용·연구 워크숍 포스터.
2. 질의응답.
3. 전문용어 설명. 끝.

첨부파일
첨부파일 및 첨부이미지 섬네일

첨부파일  국립생물자원관_생물다양성_정보_활용_워크숍_개최(12.7).hwp

SNS 공유하기 KAKAO BAND 페이스북 트위터
이전글,다음글 리스트
다음글 화학성분 차이로 식물종 구분…항산화 물질도 밝혀내
이전글 전국 주요습지 80곳에 겨울철새 75만 9천여 마리 도래
목록

문의사항

  • 담당부서 : 전시교육과
  • 연락처 : 032-590-7000

바로가기

  1. 글자크기 확대
  2. 글자크기 축소
  3. 글자크기 초기화
  • 찾아오시는 길찾아오시는 길
  • 직원검색직원검색
  • 예약·신청안내예약·신청안내
  • 온라인 전시관 바로가기온라인 전시관 바로가기
  • 한반도의 생물자원한반도의 생물자원
  • 생물다양성 도서관생물다양성 도서관
  • 블로그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