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임운영기관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

국립생물자원관에서 언론을 통해 발표하는 보도자료입니다.

보도자료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울릉도 인근 바다, 열대·아열대성 어류가 절반 이상을 차지
등록자 전략기획과
등록일 2023.11.30 조회수 209

▷대표적 열대성 어류 파랑돔 출현량, 지난해에 비해 10배 이상 늘어나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관장 서민환)은 2021년부터 최근까지 울릉도 연안의 어류 종다양성을 조사한 결과, 수중조사에서 관찰된 131종 중 열대 및 아열대성 어류가 절반 이상(58.5%)으로, 온대성 어류(36.9%)의 1.5배 이상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조사는 기후변화가 동해 연안의 어류 분포에 미치는 영향을 밝히기 위해 추진한 것으로 국립생물자원관 연구진은 수중조사와 과거 학술 문헌 및 표본 기록을 병행해 어류 종수를 파악했다. 그 결과, 2023년 10월 기준으로 울릉도의 어류는 지난해 154종에서 20종이 늘어난 174종으로 집계됐다.


특히, 울릉도 연안 일부 조사지점에서 파랑돔이 10개체 미만에서 100개체 이상 관찰되어 10배 이상 증가했고, 가막베도라치, 가시망둑 등 온대성 어류와 용치놀래기, 놀래기 등 열대·아열대성 어류가 주로 관찰됐다. 여름철 이후에는 동한난류*에 실려 온 연무자리돔 등 남방계 어린 물고기가 새롭게 발견됐다.

* 대한해협에서 시작해 동해안을 따라 북쪽으로 이동하는 따뜻한 해류


연구진은 해수 온도 상승에 따라 열대·아열대성 어류의 분포가 동해 연안으로 확산할 것으로 예상하고, 독도와 동해 중부 연안 해역까지 조사지역을 확대하여 지속적인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서민환 국립생물자원관 관장은 “3년에 걸친 수중조사를 통해 울릉도 어류의 종다양성에 대한 종합적인 현장 자료를 수집했다”라며, “기후환경의 변화에 따른 한반도 연안어류의 종다양성 변동을 추적하기 위해 장기적인 관측 연구를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붙임  1. 울릉도 연안성 어류의 분포 기후대 구분.

     2. 울릉도 바다에서 흔히 관찰되는 대표적 어류.

     3. 울릉도 연안에서 처음 관찰된 어류.

     4. 개체수가 급격하게 증가한 열대성 어류 파랑돔.

     5. 질의응답.

     6. 전문용어 설명.  끝.


담당 부서 국립생물자원관 기후·환경생물연구과 책임자 과  장  서재화 (032-590-7158) 담당자 연구관 김병직 (032-590-7102)
 

첨부파일

문의사항

  • 담당부서국립생물자원관
  • 연락처032-590-7000

열람하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 환경부 외청 및 소속기관

  • 관련기관 바로가기

  • 다른 행정기관 바로가기

  • 관련 학회

책임운영기관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 2019 정부혁신 우수기관